서울시, 한남대교·동호대교 보수공사 시행
상태바
서울시, 한남대교·동호대교 보수공사 시행
  • 서울로컬뉴스
  • 승인 2017.05.26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구성 증진 및 안전 확보 위해 6월부터 한남대교‧동호대교 보수공사

총사업비 15억원 투입하여 올해말까지 보수 완료 예정
안전등급은 B등급으로 양호하나, 예방적 유지관리 차원에서 적기 보수
선제적 보수공사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도시 서울 구현

서울시는 오는 6월부터 한남대교와 동호대교의 내구성 증진 및 안전 확보를 위한 보수공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한남대교는 용산구 한남동과 서초구 잠원동을 잇는 한강교량으로 1969년 최초건설 후 2005년 1등교로 성능개선 되었으며, 동호대교는 성동구 옥수동과 강남구 압구정동을 잇는 한강교량으로 1984년 건설되었다.

두 교량 모두 정밀점검 및 진단 결과 안전등급 B등급을 받았다. 교량의 안전상태 자체는 이상이 없으나, 발견된 콘크리트 및 포장 균열 등 국부적 결함을 예방관리하는 차원에서 적기에 보수할 방침이다.

서울시는 사업비 15억원을 투입하여 한남대교는 교각 및 전망대 보수, 동호대교는 교면 재포장, 신축이음장치 교체 등을 시행하며 올해말까지 보수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교면 재포장, 신축이음장치 교체 등 보수공사에 따른 교통혼잡과 시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출·퇴근시간대를 피해 야간작업을 실시하며, 1~2개 차로씩 부분적으로 교통을 통제할 계획이다.

김준기 서울시 안전총괄본부장은 “천만 서울시민이 매일 오가는 한강다리는 관리 소홀시 시민의 불편과 함께 자칫 대형사고로도 이어질 수 있다”며, “시설물의 선제적 보수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도시 서울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