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학원가 주차난 해소 ‘실시간 빈자리 안내 시스템’ 구축
상태바
양천구, 학원가 주차난 해소 ‘실시간 빈자리 안내 시스템’ 구축
  • 강서양천신문사 강혜미 기자
  • 승인 2023.11.15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주정차 감지·주차 가능 정보 제공해 자발적 이동 유도

양천구는 학원 밀집 지역의 도로 여건 개선과 주행 안전 확보를 위해 불법주정차가 많은 학원가 15곳을 대상으로 스마트 주정차 관리 솔루션을 구축한다. 이는 불법주정차 차량 계도와 공공·민간 주차장 공유 정보 시스템을 연동해 단속을 통한 계도가 아닌, 운전자 스스로 불법주정차를 자제토록 유도하는 사업이다.

사진-학원가에 조성된 ‘스마트 주정차 관리 솔루션’ 전광판
사진-학원가에 조성된 ‘스마트 주정차 관리 솔루션’ 전광판

 

구는 상습 불법주정차 차량이 많은 학원가 15곳에 CCTV(폐쇄회로 카메라)와 전광판을 설치했다. CCTV는 학원가 주정차 위반 차량을 감지해 영상을 분석한 후 차량 번호와 사진을 전광판에 표출하고, 근처 주차장의 주차 가능 면수를 화면에 실시간으로 안내해 운전자의 자발적인 이동 주차를 독려한다.

아울러 등·하원 차량 혼잡 예방 등 학원가 주변 교통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여유 주차 공간을 서울시 주차정보 안내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공공·민간 주차장 공유 솔루션도 함께 구축했다.

공공 주차장 9곳의 주차면 275면에 주차 가능 여부를 감지할 수 있는 IoT(사물인터넷) 센서를 설치하고, 공공 주차장 10곳과 민간 주차장 6곳에 주차관제시스템을 통합 설치해 센서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수집된 정보를 토대로 주차 현황을 앱에 표출한다.

공공 주차장에 민간 주차장 활용을 더함으로써 주차 관리 효율성 증대와 더불어 학원가 배회 차량 및 불법주정차 저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구는 기대했다. 나아가 이번 사업의 효과 분석을 통해 불법주정차 감소 등 유의미한 성과가 확인될 경우 시행 구간을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학원가 주변의 교통 혼잡과 불법주정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스마트기술을 활용한 혁신적인 솔루션을 도입했다면서 지역의 교통질서 개선과 더불어 구민 안전 확보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더 나은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