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신정산 둘레길 ‘모바일 스탬프 투어’ 운영
상태바
양천구, 신정산 둘레길 ‘모바일 스탬프 투어’ 운영
  • 강서양천신문사 강혜미 기자
  • 승인 2023.11.29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책로 곳곳에 QR코드 설치, 탄소중립 문제 맞히면 도장 획득
참여 후 SNS 인증하면 매달 무작위 추첨해 편의점상품권 증정

양천구는 대표적인 산책 명소이자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무장애 숲길인 신정산 둘레길에서 구민 건강 증진과 탄소중립을 한 번에 실천할 수 있는 모바일 스탬프 투어 둘레길에 그린(Green) 발자국을 오는 27일부터 운영한다.

 

둘레길에 그린(Green) 발자국은 숲길 산책 시 특정 지점에 표출되는 양천구와 탄소중립 관련 문제를 맞혀가며 도장 50개를 모으는 모바일 스탬프 투어 프로그램이다. 문제를 푸는 과정에서 지역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환경보전에 대한 기본 지식 습득과 운동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고 구는 밝혔다.

참여 방법은 신정산 둘레길 곳곳에 설치된 QR코드를 휴대폰으로 인식해 프로그램에 접속하면 된다. 총 출제 문항은 50개로, 도장의 획득 개수를 식물의 생육 과정으로 시각화해 재미를 더했다.

참가자는 맨 처음 씨앗 단계에서 시작해 문제를 10개씩 맞힐 때마다 새싹, 줄기, 꽃 단계를 거쳐 최종 열매 단계로 진화하게 된다. 참여자의 프로그램 진행 상황을 저장할 수 있기 때문에 언제든 다시 이어서 시작할 수 있다.

둘레길에 그린(Green) 발자국운영 기념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한다. 프로그램에 참여해 도장 41개 이상 획득 시 나타나는 꽃 단계인증사진을 SNS에 게시한 구민 50명을 매달 무작위 추첨해 모바일 편의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구는 이번 신정산 둘레길을 시작으로 내년 상반기 중 대상지를 추가해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숲속에서 몸과 마음을 치유하며 내 고장에 대한 지식과 탄소중립 아이디어까지 배울 수 있는 이번 신정산 둘레길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다채로운 공원 여가 프로그램을 지속 발굴·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정산 둘레길은 신정산 한 바퀴를 순회하는 2.7코스로 장애인, 어르신, 유모차 동반자 등 보행약자도 편히 숲을 둘러볼 수 있는 경사도 8% 미만의 무장애 데크길(2.4)’과 완만한 흙길 산책로(0.3)’로 구성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