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노인복지기여 우수 자치구 선정...어르신 낙상사고 예방 선도 눈길
상태바
광진구, 노인복지기여 우수 자치구 선정...어르신 낙상사고 예방 선도 눈길
  • 이용흠 기자
  • 승인 2024.05.10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9년부터 시행한 낙상예방사업 서울시 자치구 중 선도적인 노력 인정받아
- 6년간 저소득 어르신 4,874가구에 맞춤형 안전물품 13종 지원
- 올해 안전물품 22종으로 확대해 300여 가구 지원 계획
서울시 노인복지기여 우수 자치구 표창을 받은 김경호 광진구청장과 직원들

광진구가 8일, 서울시 제52회 어버이날 기념식에서 ‘노인복지기여 우수 자치구’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수상은 어르신의 낙상을 예방하기 위해 2019년부터 시행한 ‘낙상예방 안전물품 지원’ 사업에 대한 노력을 서울시로부터 인정받은 것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낙상 문제는 건강과 독립적인 생활을 위협하는 원인 중 하나이고, 낙상사고 중 주거 공간에서의 사고 발생률이 70% 이상이라고 밝혔다.

구는 노인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가장 안전해야 할 주거 공간에서의 낙상 예방을 위해 2019년부터 안전물품 지원에 정성을 쏟았다. 2021년에는 3억 5천만원의 구 예산을 늘려 대상자 발굴과 지원에 적극 나섰고, 현재까지 저소득 어르신 4,874가구에 안전 손잡이, 미끄럼방지 매트 등 맞춤형 안전 물품을 지원했다.

지난해는 지원 대상자 118가구를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대상 가구의 98%가 낙상 경험이 없다고 밝혀 물품 지원이 낙상 예방에 도움이 되고 있음을 확인한 바 있다.

올해는 ‘내집에서 나이들기(Aging in Place)’를 위한 ‘낙상예방 안심홈프로젝트’라는 이름을 내걸고 가구별 상황에 따른 맞춤형 지원에 나선다. 저소득 어르신 총 300여 가구에 안전물품을 22종으로 확대해 소외되는 가구가 없도록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다. 좁은 집안의 효과적인 설치를 위해 안전 손잡이 등 물품 규격을 다양화하고, ▲4점 지팡이 ▲논슬립 테이프 ▲LED 센서등이 새로 추가된다.

낙상예방물품(안전손잡이, 단차받침대)
낙상예방물품(욕실안전매트, 미끄럼방지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